2015 MWCS에 해당되는 글 2건

4G LTE 시대라고 한게 불과 엊그제 같은데, 벌써 5G를 논하다니 이게 무슨 소리인가 싶으시죠? 이번 MWCS 2015에서 kt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5G 리더십이라는 세션에서 kt의 5G 비전을 공유하고, 글로벌 협력을 어떻게 해나가야 할지 방향을 제시했습니다.

 

속도감을 강조해서 5G를 상징하는 이미지



5G의 뜻과 미래

 

 우리생활 가까이 사물인터넷(IoT) 기술이 들어와 있는데요. 대표적인 케이스가 웨어러블 디바이스입니다. 스마트폰과 사용자 사이에서 알람을 전달하고, 심박측정을 통해 운동량을 파악하는 등 다양한 기능이 있는데요. kt 융합기술원 이동면 원장은 MWCS 2015에서 초연결, 초실감, 고도화된 클라우드, 대규모 지식활용과 커넥티드 기계가 더욱 빠른 속도로 확산 된다는 내용을 발표했습니다. 또한, 사람과 사물, 그리고 공간이 하나로 묶이기 위해서는 유무선 통신 네트워크가 반드시 필요하기에 ICT를 선도하는 kt답게 5G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습니다.

 

2015 MWCS 5G비전에 대한 발표


 

kt가 제시한 5G비전은 바로 모바일 클라우드 컴퓨팅 플랫폼의 활용인데요. 소프트웨어를 중심으로 마련된 지능형 클라우드 인프라는 초고속, 대용량 무선망, 대규모 연결성, 초저지연 전송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보고 이를 위한 단계적 진화와 기술 혁신이 필요를 강조했습니다.


그리고 kt는 글로벌 통신사업자, 장비 제조사들과 포괄적 협력을 위해 GSMA, ITU 등 글로벌 주요 통신 포럼에 적극 참여하고 있는데요. 이번 MWCS 2015에서는 다가오는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공식 후원사인 kt가 5G 기술의 사용화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음을 알리며 5G 시대를 선도하고자 하는 강한 의지를 보였습니다.

 


끊임없이 연결되는 통신망    

 

  

폴형 이동 기지국을 설치하는 kt 직원

 

kt는 재난용 ‘배낭형 이동기지국’ 개발을 ㈜주니코리아, 이노넷㈜과 공동으로 개발에 나섰는데요. 기존의 이동기지국은 차량형이나 폴형으로 지형에 영향을 많이 받았고, 설치하는데도 상당히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하지만, 지난 6월 3사가 공동으로 제안한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주관 ‘K-Global ICT유망기술개발 지원사업’에 선정되면서 이번 달에 MOU를 체결하고 2년간 본격적인 기술 개발에 착수했습니다. 배낭형으로 개발되는 이동기지국은 인력으로 충분히 휴대할 수 있고, 별도의 설치없이 즉시 활용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이러한 장점은 초연결과 통신망의 안정적인 연결은 5G 시대로 가는 첫걸음이겠죠?

 

그리고 배낭형 이동기지국의 대표적인 차별화 요소로 전송구간 3중화가 있습니다. 일반적인 연결은 가입자-이동기지국-통신사의 연결방식이 3G 또는 LTE 방식이었지만, 배낭형 이동기지국은 가입자와 이동기지국은 LTE로 연결되지만, 이동기지국과 통신사의 연결방식은 LTE, TVWS, 위성 3중으로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는 대형 재난/재해로 기존 네트워크가 파괴되더라도 TVWS, 위성 망을 활용할 수 있고, 통신량이 폭주해도 트래픽 부하분산으로 서비스 안정성을 높일 수 있습니다.

 


언제 어디서나 통신 가능한, 배낭형 이동기지국


 배낭형 이동중계기를 시연하는 개발진과 목업 제품

 

배낭형 이동기지국은 언제 어디서나 즉시에 통신이 가능하니 재난 시와 같은 비상 상황에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것입니다. 재난현장 최일선에서 구호 요원이 장비를 메고 출동해 골든 타임 내에 신속히 통신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대형 재난/재해로 기존 네트워크 환경이 파괴되더라도 백업망을 통해 어느 상황에서도 통신망을 연결하고, 대용량 무선연결을 소화할 수 있는 트래픽 부하분산기술로 통신 서비스의 안정성이 높아집니다. 


그리고 기술 개발 과정에서 kt단독으로 수행하는 것이 아니라, 국내의 유망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과 함께하면서 ICT 기업으로써 제공할 수 있는 인프라로 연구를 진행하고, 사업화하면서 kt는 더 나은 통신망 서비스를 구축하고, 동반사는 더 나은 환경에서 개발할 수 있게 하면서 국민기업답게 상생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MWCS 2015에서 제시한 5G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서 kt는 유망한 ICT 중소기업/스타트업과 MOU 또는 적극적인 지원으로 통신분야의 글로벌 역량은 물론이고, 세계 표준으로 등록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세계최초 5G 올림픽이 될 평창 동계올림픽이 벌써부터 기대되네요.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KT.BLOG

올해 3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5 행사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후속으로 중국 상하이에서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상하이(MWCS) 2015가 이번 달에 있었죠. 이번 행사에 kt는 통신사 유일 3년 연속 참가하였고, 관람객들에게 GiGAtopia를 선보이기도 했었습니다.

 

이번 MWCS 2015에서 kt는 새로운 서비스를 공개하기 보다는 국내 유수의 스타트업을 소개하고, 향후 5G 시대 개막을 선도하기 위해서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그 현장을 생생하게 전달해드리겠습니다!



우리나라의 발전과 통신의 발전을 함께 담은 kt 전시장

 

1885년 한성전보총국을 시작으로 우리나라에 사람이 전달하지 않고, 전기신호를 활용한 통신이 시작되었습니다. 그리고 1902년 3월 민간전화가 설치되었고, 사용되기 시작하면서 음성을 활용하는 통신의 역사가 본격적으로 열렸는데요. 일제강점기의 세월도 있었지만, 통신의 발달은 멈추지 않았습니다.

 

2015 MWCS kt부스 전경

 

이러한 역사 이야기를 한 이유는 이번 MWCS 2015는 우리나라 독립운동이 활발한 지역에서 개최되었기 때문입니다. 상하이는 임시정부가 위치했던 곳이라서 그 의미가 더욱 특별한데요. 이번 MWCS 2015 행사장은 광복 이후 우리나라 통신 역사의 발달을 한자로 작성하여 부스에 방문하기만 해도 대한민국의 통신 역사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2015 MWCS에서 GiGAtopia 체험을 위해 차세대 통신 인프라 구축

 

kt는 MWCS에서 기가 와이파이 뿐만 아니라 지능형 와이파이 컨트롤러(WiMS), 기가 LTE, 기가와이어를 구축하면서 눈부시게 발전한 우리나라의 통신기술을 유무선을 아우르는 통신기업의 이미지를 굳게 다졌습니다. 또 kt에게 할애된 전시공간을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성장하고 있는 k-champ 스타트업 5개사에게 제공하면서 글로벌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려는 스타트업에 좋은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MWCS 2015에서 이룬 k-champ의 성과

 

경기 창조경제혁신 센터에서 kt 황창규회장과 스타트업 관계자들의 단체 사진

 

전국 주요 도시에는 창조경제혁신센터가 세워지고, 청년창업과 스타트업에 대한 지원을 하고 있는데요. kt는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1사1임원을 연결하는 ‘멘토링 데이’를 진행하면서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데요. 이번 MWCS 2015에도 부스를 전부 할애하여 k-champ, 스타트업의 해외진출을 적극적으로 도움으로써 상생협력 모델을 실현했습니다. 


2015 MWCS에서 이리언스가 바이어에게 결제프로세스에 대해 설명중

 

그 결과, 홍채인식 기술을 통한 결제/보안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리언스와 와이파이를 활용한 차선이탈 및 전방 추돌사고 방지 시스템은 2건의 MOU를 체결하고, 3차원 카메라를 통해 원거리에서 가상 터치가 가능한 기술을 개발한 VTOUCH와 소음이 있는 곳에서도 목소리가 귀를 통해 전달되는 부분에 집중해 인이어 마이크&이어폰을 개발한 해보라는 각각 투자유치 계약과 1건의 MOU를 체결하는 성과를 얻었습니다.


판로를 개척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스타트업에 대기업인 kt가 유통, 판매, 해외시장 개척을 위한 노하우를 공유하고, 직접적인 진출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스타트업은 세계시장에 진출하게 되고, kt는 이를 도우면서 새로운 시장과 성장동력을 발굴하는 win-win관계라고 할 수 있습니다. 스타트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국민기업이라고 해도 될 것 같죠?



5G 시대를 준비하는 kt의 자세


 MWCS 2015 행사는 kt 황창규 회장부터 임직원들이 대거 참가했는데요. 이 자리에서 kt는 행사장에 기가 와이파이 뿐만 유무선 통신시설을 설치하면서 기술력을 증명했고, 아시아 태평양 지역 5G 리더십 컨퍼런스에서 kt의 5G 비전과 기술 리더십을 공유했습니다.


2015 MWCS 5G 시대에 대한 비전과 리더십을 제시함

 

또한 글로벌 통신 사업자들과 만나서 5G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화웨이, ZTE, 차이나 모바일, 중소기업단과 같은 중국 현지 기업의 전시관을 방문하여 통신기술의 발전 현황을 살펴보면서 향후 kt의 통신기술 리더십을 탄탄하게 할 정보도 수집하면서 성황리에 마무리 할 수 있었습니다.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중국 상하이까지, 그리고 앞으로도 계속 될 박람회에서 kt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ICT 기업으로, k-champ들의 판로를 열어주는 견인차로 그 역할을 다할 수 있게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늘 곁에 kt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KT.BLOG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