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서는 시원한 곳에서 감미로운 음악과 함께! 여러분의 여름을 책임질 7 #청춘해가 돌아왔습니다! (짝짝짝!) 그 어느 때보다 변덕을 부리는 여름 날씨에 몸도 마음도 지친 청춘들을 위해 13번째 #청춘해는 경기도 고양시를 찾았는데요. 땀이 줄줄 흐르던 불볕더위 속에서도 지칠 줄 모르는 청춘들과 함께한 시간, 다시 한 번 추억해볼까요?

 

 

더위도 못 말리는 #청춘해_IN_고양



내가 만두가 된 건지, 만두가 내가 된 건지 모를 만큼 푹푹 찌던 7월의 셋째 주 수요일!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한낮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고양시 어울림누리 별모래극장에는 수많은 청춘들이 이른 시간부터 공연장을 찾아주셨습니다.



KT 청춘氣UP 토크콘서트의 본격적인 시작은 여름 노을이 슬슬 저물기 시작하는 저녁 7시였는데요. ‘너의 여름을 #청춘해라는 이번 주제에 걸맞게, 여름하면 어떤 노래가 생각나는지 청춘들에게 사전 투표를 받아봤습니다. 언뜻 보기에도 디에이드와 치즈의 노래가 압도적인 득표 수를 자랑하고 있죠?(뿌듯)

 

 

디에이드와 치즈가 청춘들에게 꼭 추천하는 이것!’, #청춘해_사전_라이브



청춘들이 가슴 속 고민들을 조금이나마 덜어내고 있을 때, 무대 뒤편에서는 13번째 #청춘해의 출연진인 디에이드&치즈의 페이스북 대기실 사전 라이브가 진행되고 있었는데요. 듣던 중 반가운 소식! 이번 #청춘해 고양편의 티켓이 모두 매진되었다는 소식을 전하면서, 오늘도 K쇼핑의 훈남 쇼호스트 장원 씨가 #청춘해 MC로 함께 해주셨습니다. 디에이드&치즈와 함께한 사전 라이브는 이름’, ‘OST’, ‘청춘의 세 가지 키워드를 주제로 토크가 진행됐는데요. 어떤 이야기가 오고 갔는지 볼까요?

 


Q. 청춘들에게 이것만큼은 꼭 해봤으면…’ 추천하고 싶은 일이 있다면?

 

다은> 저는 여행을 추천해드리고 싶어요! 특히 크로아티아! 저도 다녀왔는데, 여행하기 되게 재미있고 좋은 곳으로도 유명하고 정말 아름다운 나라였어요.

치즈> 저는 음식을 다양하게 많이 먹어보라고 말하고 싶어요. 제철음식 먹으러 다니는 것도 좋고 한 번도 안 먹어본 새로운 음식을 먹어보러 다니는 것도 좋은 것 같아요. 여름에는 민어도 있어요! 민어회도 맛있죠.^^

장원> 보통 청춘들에게 팥빙수나 과일 드셔보시라고 하는데 민어를ㅋㅋㅋ (웃음) 혹시 한 가지 더 추천해주고 싶은 것이 있다면?

치즈> 을 읽으시는 게책은 마음의 양식이기도 하니까ㅋㅋ! 책을 읽으면 멀리 떠나지 않고도 집이 여행지가 될 수 있으니까 추천해드리고 싶어요!

규년> 저는 자격증을 따보라고 추천해드리고 싶어요! 굳이 자격증이 아니더라도 시험이나 자신들의 목표를 하나 잡고 도전적인 일을 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입니다.


<디에이드, 치즈의 그룹명에 얽힌 이야기 등 사전 라이브 토크가 궁금하다면?>



#청춘해와 디에이드가 함께한 달콤한 여름밤



드디어 공연 시작! 청춘들이 별모래극장을 가득 채우고, 출연진의 등장을 기다리는 차분한 공기 속에 디에이드가 무대에 올랐습니다. 디에이드는 첫 곡으로 <닮은거래요><사랑해도 될까요>를 연달아 부르며 공연장의 분위기를 금세 달콤하게 만들었는데요.(역시 공연 장인들!+_+) 고갯짓으로 리듬을 타는 청춘들도, 입으로 가만히 따라 부르는 청춘들의 모습도 쉽게 찾아볼 수 있었습니다.



한 분 한 분 얼굴 보며 인사할 수 있게 관객석 조명 좀 더 키워주시겠어요?”라는 규년 씨의 요청으로 공연장 안이 환해졌습니다. 관객들과 눈을 맞추며 인사한 디에이드는 분위기를 더 끌어올리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가졌는데요. 아직은 디에이드라는 이름이 낯선 분들을 위해 어쿠스틱 콜라보시절의 노래 <묘해, 너와>로 무대를 이어갔습니다



공연 중간 중간 디에이드의 특급 팬 서비스가 쏟아졌는데요. 다은 씨와 함께 노래를 부르고 싶다고 손 든 수많은 청춘들 중 한 분을 (가위바위보로) 선정해 <그대와 나, 설레임>을 함께 부르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무대 위에서 떨리는 목소리로 노래를 시작한 팬 분은 노래가 무르익을수록 다은 씨와 화음을 맞춰가며 관객들의 박수를 이끌어내기도 했답니다.



디에이드가 다음으로 들려준 노래는 <너무 보고싶어>라는 이별 노래였는데요. 노래가 끝난 후 이별에 대한 토크가 이어졌습니다.

 

다은> 저는 오히려 청춘들이 이별을 꼭 경험해봤으면 하는 생각이 있어요. 우리가 연애를 많이 해보세요하고 말하는 것처럼 연애를 많이 하면 그만큼 이별도 많이 하게 되잖아요. 그러다 보면 다시 새로운 사람을 만나기 위해 준비하고그러면서 자기 성격이나 가치관들이 더 확실해지지 않나 생각해요.

규년> 그렇죠. 저도 여자친구가 생기게 되면 그때그때 배려심 같은 것들이 더 성장하는 것 같아요. 그러면서 사람이 성숙해지는 것 같기도 하고요.

 

이어서, 청춘들의 지친 하루를 위로해줄 수 있는 <하루>, 디에이드 본인들이 힘들었던 시절 만들었던 노래 <알았더라면>을 연달아 들려주었는데요. 마치 테라피를 받는 듯한 차분한 기운이 청춘들 사이에 감돌았습니다.



사실 이번 청춘해 콘서트가 열린 당일은 디에이드의 신곡 <달콤한 여름밤>이 공개된 날이었는데요. ‘여름 밤에 딱 듣기 좋은 노래’, ‘누워서 들으면 잠이 솔솔 오는 노래라고 신곡을 소개한 디에이드는 #청춘해의 마지막 순서를 달달한 첫 신곡 라이브로 마무리했습니다.

 

 

노래만큼 더 달콤한 #청춘해의 여름밤 토크



이어서 진행된 여름밤 토크에서는, 디에이드와 치즈가 뜨거운 여름을 좀 더 시원하게 즐기는 방법에 대해 소개했습니다. 어떤 방법들이 있었는지 한 번 살펴볼까요?

 

치즈> 저는 일단 맥주! 여름 하면 시원한 생맥주잖아요. 안주는? 민어회로ㅋㅋ 저는 먹는 걸 굉장히 즐기는 편인데, 수박이나 팥빙수, 아이스크림처럼 여름에 즐기면 좋은 것들을 많이 먹는 편이에요. 먹는 장소는 중요하지 않습니다.(웃음)

다은> 여름에 에어컨 틀어놓고 이불 덮고 있는 걸 좋아해요. 저는 집 밖에 잘 안 나가는 집순이라서푹푹 찌는 여름에 여러분의 귀를 조금이나마 달콤하게 만들어줄 신곡이 나왔으니 에어컨과 함께 들으면 더 좋지 않을까요? (신곡 홍보^^)



이번에는 반대로, 디에이드와 치즈가 청춘들로부터 여름을 즐기는 방법을 추천 받았는데요. 잘 때 꼭 죽부인과 함께 잔다는 청춘, 샤워하고 선풍기 앞에서 ~’하고 시원한 바람을 즐긴다는 청춘도 있는가 하면, 여름 밤에 딱 어울리는 디에이드와 치즈의 콘서트를 찾아간다는 센스쟁이 청춘도 있었습니다.

 


#청춘해에서 셀카봉은 빠질 수 없는 필수템이 되었죠? #청춘해 사상 최초로, 디에이드와 치즈는 관객석으로 내려가 셀카를 찍는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며 뜨거운 호응을 얻었습니다.

 

 

엉엉내 고막을 가져요! 인디요정 치즈와 함께 #청춘해



인디요정 치즈는 감미로운 노래 <좋아해>와 가벼우면서도 통통 튀는 멜로디의 <어떻게 생각해>를 연달아 부르며 관객들을 들었다 놨다 했는데요. 이어지는 노래는 한여름 폭염처럼 예측하기 어려운 날씨에 어울리는 노래라며 <일기예보>를 들려주었습니다.



몽환적인 멜로디의 노래 <로맨스>를 마친 치즈는 청춘들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며 마이크를 들었습니다.

 

치즈> 오늘 주제가 청춘이잖아요~ 우리는 이제 성인이고, 성인이 되면 직접 나서서 할 수 있는 일들이 많잖아요. 그러니까 자기 밥은 자기가 스스로! 자기 몸은 자기가 스스로 챙깁시다! 제철음식, 보양음식 가리지 말고 잘 챙겨 드세요. 제가 확인할 겁니다. 알겠죠? (웃음)



<무드 인디고>를 열창한 치즈는, 이 노래에 대한 본인의 생각을 토크로 이어갔습니다.

 

치즈> 저는 개인적으로 이 노래가 여름에 들으면 굉장히 좋다고 생각해요. 사실 이 노래가 초여름인 6월에 나왔거든요. 그래서 저에겐 여름을 떠올릴 수 있는 노래에요. 노래하다 보니 조명 때문인지 무대가 굉장히 더워졌는데요. 개인적으로 오늘 의상을 잘 못 입고 온 것 같아요. 왜 회색으로 입고 왔는지과연 저는 공연이 끝나고 두 팔을 들어 여러분한테 인사할 수 있을까요? (웃음)



물 흐르는 듯한 진행으로 공연을 이어나간 치즈는 세션 소개와 함께 <깊이 아래로>라는 노래를 선보였습니다. 어느새 시간은 흘러 공연 막바지…T.T 청춘들이 뽑은 여름하면 떠오르는 노래 1<마들렌 러브>를 부르며 뜨거운 마지막 인사를 나눴습니다.


<여름밤을 달콤하게 만들어줄 디에이드와 치즈의 목소리가 듣고 싶다면?>


디에이드와 치즈가 함께한 13번째 #청춘해. 여러분은 어떻게 즐기셨나요? 치즈와 디에이드의 달콤한 목소리와 노랫말로 여러분의 더위가 조금은 녹아 내렸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KT의 청춘UP 토크콘서트 #청춘해는 8월 한 달 동안 잠시 휴식을 가지고! 선선한 바람이 부는 9월에 여러분을 다시 찾아갈 예정입니다. 그때까지 제철음식, 보양식 꼭꼭 챙겨 드시고 더 재미있게 돌아올 #청춘해, 기대 많이 해주세요! 다같이 나는 너를 #청춘해!” (하트)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cherryj

해가 쨍쨍 떠있다가도 순식간에 비가 쏟아지고 천둥번개가 치는 요즘, 널뛰는 날씨처럼 마음도 싱숭생숭하기만 한데요. 이럴 때 가장 위로가 되는 것이 바로 음악이 아닐까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떨어지는 빗소리와 함께 들으면 감성이 더욱 팡팡 터지는 음악을 추천해드리려고 하는데요. 비 오는 날에 딱 어울리는 키워드로 음악을 골라주는 지니 뮤직과 함께 음악. 들으러 갑니다.



지니야, ‘비 오는 서울에 어울리는 노래 추천해줘!



목소리만을 음악을 재생해주고 추천해주는 지니보이스기능으로 더욱 똑똑해진 지니뮤직! 내가 자주 듣는 노래 정보를 기억해 내 음악 취향을 기억하고, 내가 선호하는 음악 장르를 추천해주기도 하는데요. 오늘 우리가 주목해야 할 건 위치 정보와 날씨에 따른 키워드로 음악을 추천해주는 지니의 스마트한 기능입니다.




지니뮤직에 접속하시면 오늘 날씨에 어울리는 태그뮤직을 만나볼 수 있는데요. 이 부분을 클릭하면 현재 나의 위치와 날씨에 어울리는 몇 가지 키워드를 해시태그로 보여줍니다. 이 중 내가 듣고 싶은 분위기의 해시태그를 클릭해볼까요?





해시태그를 클릭하면 별도의 키워드도 추가할 수 있습니다. 요즘 같은 날에는 비오는 날태그가 딱이겠죠?



짜잔! 이렇게 흐리고 비 오는 날 딱 어울리는 플레이리스트들이 나타납니다! 하나씩 클릭해보면 지니뮤직의 DJ들이 차곡차곡 모아둔 보석 같은 노래들을 감상할 수 있으니 내 취향에 맞는 음악을 추천 받을 수도, 나도 몰랐던 내 음악 취향을 발견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지니뮤직이 골라준 비올 때 듣기 좋은 노래’ BEST 3!

 

헤이즈의 비도 오고 그래서(Feat. 신용재)



DJ 지니가 추천하는 비올 때 듣기 좋은 노래 첫 번째, 바로 헤이즈의 비도 오고 그래서입니다. 지난 26일 새 앨범 '///'(너 먹구름 비)를 발매한 헤이즈의 앨범 수록곡인데요. 마침 발매일이었던 지난 26일 전국적으로 비가 내렸고, 지니뮤직을 비롯한 6개 차트에서 앨범이 1위를 하자,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앨범 오픈 6시간 만에 발표한 히든 트랙이 비도 오고 그래서라고 해요. 떠오르는 음원 퀸 헤이즈와 신이 내린 목소리 신용재의 감미로운 듀엣을 빗소리와 함께 즐겨보시는 건 어떨까요?

 

스텐딩 에그의 뚝뚝뚝(With 예슬)’



DJ 지니가 추천하는 비올 때 듣기 좋은 노래 두 번째, 바로 스탠딩 에그의 뚝뚝뚝입니다. 축축하고 습한 비 오는 날에는 왠지 모르게 달달하고 상큼한 노래도 듣고 싶어지는데요. 스탠딩 에그의뚝뚝뚝이 바로 상큼한 비요일을 만들어주는 노래가 아닐까 합니다. 노래가사처럼 한 방울씩 뚝뚝 떨어지는 비를 맞고 걸으며 들어보시는 걸 추천해드려요!

 

토이 오늘 서울은 하루종일 맑음(Vocal 윤하)’



DJ 지니가 추천하는 비올 때 듣기 좋은 노래 세 번째, 토이의 오늘 서울은 하루종일 맑음입니다. 날씨가 흐리거나 비가 오기 시작할 때 실시간 급상승 차트에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노래인데요. 담담하고 애절한 객원보컬 윤하의 목소리가 곡의 잔잔하고 슬픈 멜로디와 어울려 비 오는 날의 감성을 더욱 자극합니다.



지치고 피곤한 일상, 날씨까지 나를 도와주지 않는 것 같지만 지니뮤직이 추천하는 음악들과 함께라면 금새 기분이 좋아지실 수 있을 겁니다. DJ지니가 추천해주는 빗소리에 어울리는 음악과 함께 오늘 하루도 즐겁게 마무리 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비 오는 날의 우울함이여, 안녕!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cherryj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