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kt소식]

두리모와 함께 희망을 나눠요! KT그룹의 착한 활동, '동자희망나눔 플리마켓'

글자작게 글자크게

 

유난히 무더웠던 지난 여름, 서울시 용산구 동자동의 여름나기를 책임졌던 KT그룹 임직원들의 봉사활동을 기억하시나요? KT그룹은 사회적약자의 자립을 위해 지역자활센터에 봉사활동은 물론 생활편의시설과 IPTV 등의 기기지원, 그리고 다양한 문화시설을 제공하고 있는데요. 단풍이 짙어져 가는 계절 가을, 지난 여름을 무사히 지낸 동자희망나눔센터에서 이번엔 희망을 나누는 플리마켓이 열렸습니다~ 그 현장 속으로 함께 가볼까요?

 

 

희망을 나누는 플리마켓! ‘동자희망나눔 플리마켓

 

 

용산 동자희망나눔센터에서 열린 이번 동자희망나눔 플리마켓두리모보호기관과 지역자활센터가 자립을 위해 만든 수공예품을 판매하는 자리가 되었는데요. 이번 플리마켓에는 대전 두리모기관 아침뜰’, 서울 지역의 지역자활센터 4, 그리고 서울역쪽방상담소 등 총 6곳이 참여하고 KT희망나눔재단과 kt cs, kt commerce 등이 참여했습니다.

 

 

플리마켓에서는 두리모가 제작한 핸드메이드 장신구에서부터 지역자활센터에서 재배한 채소와 직접 만든 제과제빵식품까지 다양한 볼 거리, 먹을 거리를 판매하고 있었는데요. 보기만 해도 탐나는 다양한 상품들의 판매 수익금은 모두 해당 센터로 기부된다고 하니 KT의 착한 활동, 칭찬해~ 칭찬해~

 

 

두리모의 자립을 지원하는 KT CS ‘원더맘 캠페인

 

 

두리모를 아시나요? 두리모는 둥글다’, ‘둘레’, ‘의 의미를 담고 있는 두리에 어머니 모()자를 결합한 신조어로 아이를 보호하기 위한 강하고 둥근 마음을 표현한 미혼모의 새 이름이라고 합니다. KT는 이번 동자희망나눔 플리마켓 뿐만 아니라 다양한 방면으로 두리모를 지원하고 있는데요. 그 중 하나가 바로 kt cs 원더맘 캠페인입니다.

 

 

kt cs는 지난 2014 10월부터 여성이 행복한 사회를 슬로건으로 대전 본사를 비롯한 전국 6개 지역사업단에서 두리모 자립을 지원하는 원더맘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는데요. 두리모를 돕기 시작한 kt cs의 계기 역시 남다릅니다. 고객 서비스 전문 기업인 kt cs 80%가 여성 직원으로 이루어져 있는 만큼 자연스럽게 엄마와 아이를 돕는 사내 봉사동아리 하트너 봉사단이 꾸려졌다고 합니다.

 

 

kt cs의 하트너 봉사단이 눈을 둔 곳은, 비교적 시스템이 잘 갖춰진 아동시설에 비해 열악한 환경에 놓여있는 두리모 지원 시설이었습니다. 하트너 봉사단은 원더맘 캠페인을 위해 지원시설 내 보온 및 냉방 시설을 보수하는 것은 물론 두리모 보호시설을 찾아 매주 육아에 지친 두리모들을 대신해 아이를 돌봐주고 있는데요. 이 밖에도 두리모를 대상으로 한 고객센터 채용설명회와 입사 면접 기회 제공, 적금 개설 지원 등을 통해 이들이 자립할 수 있는 환경까지 만들어주고 있습니다.

 

 

kt cs의 하트너 봉사단은 원더맘 캠페인을 통해 두리모를 바라보는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고 이들의 실질적인 어려움에 도움을 주며 두리모들의 건강한 자립을 꾸준히 지원해나갈 예정이라고 하는데요. 사람을 위한, 사람에 의한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가는 KT그룹의 모습을 함께 볼 수 있었습니다. KT그룹의 꾸준한 사회공헌활동, 그리고 kt cs 하트너 봉사단의 원더맘 캠페인까지 많은 응원 부탁 드려요!

 

1 ··· 507 508 509 510 511 512 513 514 515 ··· 1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