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chnology/5G]

MWC19 바르셀로나에서 KT의 글로벌 No1. 5G 서비스를 만나요!

글자작게 글자크게


2월 25일, 세계 최대 이동통신박람회 MWC 2019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막했습니다. KT는 이번 MWC19 바르셀로나에서 글로벌 No.1 5G 서비스를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는 다양한 체험 공간을 준비했는데요. 그럼, KT의 5G 서비스를 체험하러 가볼까요?



MWC 2019, 그 속의 KT


이곳이 바로 MWC19 바르셀로나 속 KT 부스입니다! KT는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의 공동관인 ‘이노베이션 시티(Innovation City)’에 총 6개의 존(Zone)으로 부스를 구성했는데요. 특히, KT 부스에는 다양한 5G 서비스 체험 공간이 마련되어 있어,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합니다. 


5G 스카이십

첫 번째로 무인 비행선 드론 ‘5G 스카이십’ 체험 공간에 대해 살펴볼까요? KT는 부산에 구축된 KT 3.5GHz 5G 네트워크와 부산에서 바르셀로나까지 약 20,000km의 국제 회선을 통해 MWC19 현장에 부산 해운대의 모습을 고해상도 영상으로 실시간 전달하며 눈길을 끌었는데요.



KT 부스에서는 ▲조종기에 의해 제어되는 5G 스카이십의 실시간 고해상도 영상 ▲5G 스카이십 비행 궤적 ▲5G 스카이십 비행 상태 데이터 ▲네트워크 구성과 5G 스카이십 비행 영상을 총 4개의 화면에서 확인해 볼 수 있답니다.


뿐만 아니라 5G 스카이십 조종석이 따로 마련되어 있어, 관람객들이 직접 부산에 위치한 스카이십의 카메라를 원격으로 조종해볼 수도 있습니다. 먼 거리임에도 불구하고 스카이십이 끊김 없이 전송한 아름다운 부산 야경 덕분에 행사장의 분위기가 한층 더 달아올랐다고 합니다!



5G 팩토리 서비스

5G 팩토리 존에서는 ‘5G 커넥티드 로봇’, ‘5G AR 서포터’, ‘오픈 엔터프라이즈 라디오’와 같이 산업현장에서 적용할 수 있는 KT의 5G 서비스를 확인할 수 있는데요. 


특히, KT는 ‘5G 커넥티드 로봇’이 로봇 지능 플랫폼에서 정렬되지 않은 부품들을 분석하고, 먼저 집어야 하는 부품 위치를 로봇에 알려주어 여성용 화장품인 마스카라를 정확하게 조립하는 시연을 선보이며 스마트 팩토리의 가능성을 보여주었습니다. 



5G 로봇 서비스


이 외에도, MWC19 바르셀로나 현장에서는 KT의 5G 로봇 서비스 경험이 가능한데요.  5G AI Hotel 로봇 존에서는 호텔 투숙객이 주문한 어메니티(Amenity)를 배달하는 ‘5G AI Hotel 로봇’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로봇은 카메라 영상인식을 통해 만들어진 3D 실내공간 맵으로 목적지까지 자율주행을 하는데요. 이와 같은 맵 정보는 5G 네트워크를 통해 실시간으로 업데이트되며, 금년 내 상용화를 목표로 다른 로봇과 맵 공유 및 미션 협업이 가능한 플랫폼 구조로 운영될 예정입니다. 


또한, KT는 달콤의 무인 로봇카페 비트에 기가지니 솔루션을 적용한 ‘비트2E(b;ear 2nd Ecolution)’를 선보였는데요. 비트2E는 음성인식을 통한 음료 주문은 물론이고 손님에게 인사를 하거나, 선호하는 음료를 추천하는 등 관람객에게 다양한 카페 서비스를 선보였습니다. 


그 외에도 실시간 원격 자율주행과 관제하는 ‘5G 리모트 콕핏’ 서비스 및 무선 기반 독립형 VR 기기를 통해 실감형 콘텐츠를 이용하는 ‘기가 라이브 TV’, ‘360도 화상통화 기술’ 등 KT의 첨단 기술력이 담긴 5G 서비스로 관람객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했습니다. 


MWC19 바르셀로나의 KT 전시관 살펴보기



KT, 국내외 협력을 통해 5G 역량 강화한다


국내 협력사와 맞춤형 동방성장

이번 MWC에서 선보인 KT의 5G 첨단 서비스는 메티스메이크, 뉴로메카 등 5개의 중소벤처협력사가 힘을 더해 완성했기에 그 의미가 더 깊은데요. 


 

5G 스카이십에는 ‘메티스메이크(Metismake)’의 드론 및 영상 카메라 기술이 적용되었으며, 5G 커넥티드 로봇에는 ‘뉴로메카(Neuromeka)’의 기술력이 담겼습니다. 또한, ‘링크플로우(LINKFLOW)’는 5G 기반의 360도 영상기반의 커뮤니케이션과 1인 미디어 방송이 가능한 넥밴드형 웨어러블 카메라를 선보였는데요. 넥밴드 상용화까지는 KT-경기센터 공동사업화 프로그램인 ‘비즈 콜라보레이션’이 큰 역할을 했답니다.


이 밖에도 5G 팩토리에서는 자율 시스템과 IoT 데이터의 원활한 처리를 위해 3D 센서를 활용한 로봇 가이던스 분야에서 두각을 보이고 있는 픽잇(Pick-it)사의 기술이 적용됐으며, 5G 킬러 콘텐츠로 각광받는 VR 스포츠 게임 분야는 앱노리(Appnori Inc.)와 협력했습니다. 



글로벌 5G 협력 강화

KT는 또한, NTT도코모, AT&T, 차이나텔레콤, 도이치텔레콤, 버라이즌, 후지쯔, 삼성전자, 쏠리드 등과 함께 개방형 5G 네트워크 표준인 O-RAN(Open Radio Access Network) 얼라이언스에 참여하며 글로벌 5G 협력 강화에 나섰습니다.



O-RAN은 서로 다른 기지국 제조사에서 만든 디지털 장비(O-DU)와 라디오 장비(O-RU) 간의 상호 연동을 위한 규격을 제공하는 것으로, KT는 5G 네트워크 상용화에 O-RAN 기반의 기지국을 도입할 계획인데요. 


이에 앞서 KT는 국내 중소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5G 상생 협력 기반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국내 대표 중소기업인 쏠리드와 O-RAN 기반의 장비를 개발한 바 있습니다. 현재 해외 통신사업자의 디지털 장비와 초기 프론트홀 연동 시험을 성공적으로 완료했으며, MWC19 바르셀로나에서도 O-RAN 기반의 장비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뿐만 아니라, KT는 삼성전자를 비롯한 노키아, 에릭슨 등 주요 글로벌 기업과의 미팅 활동을 통해 KT의 5G 성과를 공유하고 5G 상용화에 대한 글로벌 협력을 추진하여 KT의 5G 기술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입니다. 



최대한 생생하게 전달해드렸지만, 그래도 MWC19 바르셀로나 현장에 함께 하지 못해 아쉬우신가요? 다가오는 26일, KT그룹 대학생 서포터즈인 모바일 퓨처리스트(MF) 특파원이 360도 VR을 이용한 페이스북 라이브 중계를 통해 MWC19 바르셀로나 현장을 전달한다고 합니다! MF가 전달하는 생생한 현장의 모습, 놓치지 마세요! 





1 ··· 36 37 38 39 40 41 42 43 44 ··· 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