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2016, 지난번에 알려드린 <로보틱스>와 ‘둥실이’ 기억하시나요? 오늘은 그들과 함께 스페인에서 전 세계를 향한 데뷔 예정인 스타트업 <Alt-A>를 만나고 왔는데요. ‘IoT & ICT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우승하며 kt그룹과 함께 MWC2016에 나갈 그들은 어떤 모습이었는지 지금 바로 만나보시죠! 


▶ MWC2016 참가 단체 인터뷰1편 ‘둥실이’와 <로보틱스>편 바로가기



꿈의 MWC2016과 마주하다 


Q. 안녕하세요. <Alt-A> 여러분 소개 부탁드립니다.

A. 안녕하세요. (웃음) 저희는 <Alt-A>란 이름의 생후 1년 차 스타트업입니다! 저희는 총 6명으로 구성되어 있는데요. 기획, 마케팅, 소프트웨어, 하드웨어, 디자인까지 핵심인력을 꼼꼼하게 채운 알찬 팀입니다! (웃음) 


바르셀로나 MWC 2016 스타트업 Alt-A


Q. 창업 공모전에 참가하게 된 특별한 스토리가 있나요?

A. 모든 스타트업에게 특별한 스토리이기도 하죠. 저희는 MWC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지고 먼 훗날의 꿈으로 품어왔었어요. 사실 사물인터넷 혹은 모바일 서비스를 진행 중인 저희 같은 스타트업이 MWC2016에서 자사 제품을 홍보하는 것은 꿈같은 일이에요. 엄청난 기회잖아요! 그 기회를 잡고 싶었어요. 그래서 생각보다 빨리 MWC에 참여할 수 있게 된 것 같습니다. 사실 충분히 준비되지 않은 것 같아서 많이 불안했었지만, 저희에게 필요한 자원들을 kt그룹에서 같이 고민하고 지원해주시면서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건 아부가 아닙니다)(단호) 



사각지대 감지 시스템, Safety Stick 탄생


Q. <Alt-A>는 Safety Stick으로 공모전에 입상하고 MWC2016에도 출품하게 됐는데요. 이 기술은 정확히 뭔가요?

A. 우선, 'Safety Stick'의 정식 명칭은 사각지대 보행자 감지 시스템입니다. 쉽게 말하면 CCTV를 통해 운전자의 시야에서 보이지 않는 사각지대 내 위치한 사람 혹은 그 밖의 주의 대상에 대하여 운전자에게 정보를 전달함으로써 서행을 유도시키는 지능형 교통 시스템이죠. 


바르셀로나 MWC 2016 스타트업 Alt-A Safety Stick

▲Alt-A 제공, Safety Stick


Q. 아 그럼 Safety Stick은 어떻게 움직이는 건가요? 

A. Safety Stick은 사각지대를 촬영 중인 CCTV가 위험 대상을 스스로 판독한 후, 주의 대상이 존재할 때 정보를 전달받아 빨간 불을 점멸되는 식으로 작동됩니다. 분석 및 판단의 기본이 되는 알고리즘은 저희가 자체적으로 개발했는데요. 다른 알고리즘과 비교했을 때 정확성과 처리 속도가 월등하게 앞서서 보다 효율적이고 실시간 적용이 가능하도록 개발한 것이 특징입니다. 이것으로 보행자는 차도 위에서의 안전 확보가, 운전자는 간접적인 시야 확보가 가능하죠.


바르셀로나 MWC 2016 스타트업 Alt-A Safety Stick

▲Alt-A 제공, Safety Stick 시뮬레이션


Q. 정말 좋은 기술이 될 것 같은데, 실현계획은 어떻게 되나요?

A. 1차적으로 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제작 중입니다. 왜냐하면 아파트 단지는 법적 사유지여서 적극적인 국가 차원의 관리가 어렵지만 어린이들이 많이 거주해서 안전 확보가 시급하기 때문인데요. 특히, 시야 확보에 가장 큰 어려움이 따르는 우회전 코너 구간을 대상으로 설계하고 있습니다. 점차적으로 언덕 구간, 직선 구간 등 도로 형태별에 따른 안전지대 형성과 시장 특성에 따른 대처를 고려하여 확대 적용시킬 예정이고요. 

 사실, 기술 및 구동방식 부분 외에도 Safety Stick은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지능형 교통 시스템들과는 달리 매우 독립적인데요. 덕분에 설치가 자유롭고 제품의 단가도 기존 제품의 5%에 수준의 비용으로 제작이 가능합니다. 적은 비용으로 안전을 지킬 수 있게 된 셈이죠. 



걱정 말아요, MWC 2016


Q. 바르셀로나 MWC 2016에 참여하게 됐잖아요. 기분이 어떤가요?

A. 앞서 말씀드렸지만, 꿈이 이뤄진 것 같아요. 오히려 생각지도 못한 기회가 찾아와서 여러 가지로 걱정이 많았죠. 스타트업 1년 차를 지났지만 이번 스페인 바르셀로나 MWC 2016처럼 세계적 규모의 전시회에는 경험이 없어서였어요. 처음에는 ‘갔으면 좋겠다’였는데, 막상 가게 되니 준비 시간도 너무 짧게만 느껴지고 과연 그곳에 가서 잘 할 수 있을지 많이 긴장되는데요. 한편으로는 이런 세계적인 무대에 설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너무 설레는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Q. 바르셀로나 MWC 2016에서 기대하고 있는 것이 있나요? 홍보라든지…

A. <Alt-A>는 그동안 공모전, 정부 지원 사업 등 여러 일들을 해왔는데요. 그 과정으로 조금씩 성장해 왔습니다. 그래서 저희는 MWC2016을 준비하면서 팀 자체적으로 성장에 목표를 두고 있어요. 스타트업으로서 MWC 2016과 같이 큰 무대에 서는 것 자체가 큰 성장의 발판이 되리라 생각하거든요. 이 경험이 훗날 더 큰 자산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래도 굳이 하나 꼽는다고 하면 MWC 2016을 통해 해외 스타트업 관계자들과 인적 네트워크를 만들고 싶어요. 미래에 서로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방향으로 발전해나가는 시작점이 됐으면 하거든요. 


바르셀로나 MWC 2016 스타트업 Alt-A Safety Stick


Q. 마지막 질문입니다. 바르셀로나 MWC 2016에 임하는 각오가 있다면요? 

A. 간단하게 말씀드릴게요.(웃음) <Alt-A>의 모토는 ‘사람과 기술 사이의 이로운 접합점’을 찾는데 있습니다. 그리고 저희는 그 시작점인 Safety Stick을 이번 스페인 바르셀로나 MWC2016에서 잘 보여주고 싶어요. 저희가 공들여 만든 작품을 가감 없이 어필하고, 더 좋은 기회를 잡아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최선을 다하는 저희 모습을 기대해 주세요!


‘눈빛을 보면, 얼마나 기대하는지를 알 수 있다’는 옛말이 있는데요. 빛나는 눈빛들이 가득했던 이번 인터뷰는 인터뷰이 덕분에 질문자도 고무되는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일상에 정말 필요한 안전기술을 위해 노력하는 <Alt-A>의 MWC2016 활약상이 벌써부터 기대되는데요. 그들의 다짐과 목표만큼 이번 전시회에서 kt그룹과 함께 최선을 다해 그들의 진면목을 보여주길 바라면서, 여러분도 <Alt-A>의 선전에 응원을 더해주시길 바라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KT.BLOG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