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 더 이상 데이트할 곳이 없다!’라는 분들은 주목해주세요. 요즘 카페거리와 수제화 거리로 유명한 성수동이 연인들의 핫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는데요. 성수동은 본래 한강과 중랑천, 서울 숲 중심에 위치한 지리적 이점 때문에 공업 산업이 활발했던 곳입니다. 현재에는 공장을 대신해 카페거리와 수제화 거리가 성수동 거리를 빛내고 있습니다. 특히 예술가들이 빈 공장을 개조해 만든 아틀리에가 눈에 띄는데요. 거닐기만 해도 독특한 예술 감성이 느껴지는 성수동으로 한번 떠나볼까요?



성수동 카페거리에서 뉴욕을 만날 수 있는 <러스티드 아이언 인 덤보>


성수동 카페거리 러스티드 아이언 인 덤보


성수동에 자리 잡은 카페거리에는 사람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카페가 하나 있습니다. 바로 <러스티드 아이언 인 덤보>인데요. 이곳은 뉴욕의 덤보 지역을 테마로 꾸며진 카페입니다. 미국 뉴욕의 맨하탄 브릿지와 브루클린 지역 주변을 통칭하는 덤보 지역은 과거 뉴욕의 주된 공업지역이었는데요. 1970년대 후반 들어서 예술가들이 텅 빈 공장과 창고를 개조해 자신들의 작업실로 사용하면서 예술촌으로 변화하였습니다.


성수동 카페거리 러스티드 아이언 인 덤보


<러스티드 아이언 인 덤보>는 덤보 지역과 여러모로 유사한 성수동에 자리를 잡았는데요. 성수동도 덤보 지역과 마찬가지로 공업 산업이 쇠퇴하면서 현재는 예술가들과 아틀리에로 이루어졌습니다. <러스티드 아이언 인 덤보>는 덤보에 있는 작품들을 공수해와 덤보 지역을 성수동만의 감성으로 재현했습니다. 카페의 지하 1층으로 내려가면 덤보 지역의 예술적 감성을 물씬 느낄 수 있답니다!



아티스트 김정환의 디자인 팩토리 <베란다 인더스트리얼>


아티스트 김정환 디자인 팩토리 베란다 인더스트리얼


<베란다 인더스트리얼>은 아티스트들의 발길이 끝이지 않는 곳입니다. 이곳은 언뜻 갤러리처럼 보이 지만 미러볼, 실, 망치 등 각종 공구가 즐비한데요. <베란다 인더스트리얼>은 아티스트 김정한의 작업 공간이자 다른 아티스트들도 작업을 할 수 있는 디자인 팩토리 공간입니다. 일상 속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물건을 가지고 만들어진 예술작품이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아티스트 김정환 디자인 팩토리 베란다 인더스트리얼


과거 금속 공장이었던 이곳은 투박한 공장의 모습을 그대로 살리기 위해 노출 콘크리트, 철제, 목재 등의 마감재를 사용했습니다. 또한 빛이 어느 방향으로 들어오는지를 계산해 창문 위치를 정하는 등 의도되지 않은 자연스러움을 추구했습니다. 



나미비아 여인들의 예술 작품을 볼 수 있는 <펜두카와 스마테리아>


성수동 펜두카와 스마테리아


<펜두카와 스마테리아>에서는 제3세계 여성들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자수를 이용한 제품들이 많은데요. 쿠션 커버나 테이블 매트 같은 리빙 제품뿐만 아니라 화려한 색감이 돋보이는 액자와 파우치를 살펴볼 수 있습니다. <펜두카와 스마테리아>의 소품들이 특별한 이유는 나미비아 여성들이 경제적 자립을 위해 직접 디자인하고 제작한 수공예 제품이기 때문입니다.


성수동 펜두카와 스마테리아


강렬하고 화려한 아프리카의 색채 문화가 한국인들에게 낯설게 느껴질 수 있기 때문에 대표는 제작에 있어 두 가지 사항을 정했습니다. 먼저 한국인이 선호하는 물품의 사이즈를 규격화하고 두 번째로는 한국 정서에 맞는 컬러 코드를 정한 것입니다. 이 컬러코드에 따라 나미비아 여성들은 색실로 수를 놓아 제품을 만듭니다. 이외에도 <펜두카와 스마테리아>에서는 아프리카의 독특한 페인팅 기법이 돋보이는 이국적인 소품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성수동의 핫플레이스 세 곳을 살펴봤습니다. 멋들어진 건물을 새로 짓는 것이 아니라 투박하지만 나름의 매력을 지닌 낡은 공장을 이용했다는 것이 상수동 거리의 큰 특징인데요. 이번 주말에는 예술적인 감성이 넘치는 성수동으로 데이트 코스를 짜보는 것은 어떨까요? 성수동 속 독특한 예술 감성에 대한 더 많은 이야기는 skyTravel <디자인스 투어 시즌1>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skyTV 늘 곁에 kt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KT.BLOG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