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chnology]

대한민국의 미래,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으로 변화하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실시간으로 집안의 상황을 확인할 수 있는 웹캠은 외출이 잦은 분에게 유용한 기기인데요. 하지만, 최근 웹캠을 해킹하여 불법 동영상 거래 사이트를 통해 해당 영상이 유통되는 사건이 발생해 사회적으로 논란이 일었죠. 이제는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이 제공하는 본인인증 서비스 덕분에 보안에 대한 걱정 없이 안심하고 IoT 제품을 사용할 수 있는 시대가 왔다고 하는데요. 




지난 24일 광화문 KT 빌딩에서 열린 '블록체인 사업전략 기자설명회'에서 KT는 세계 최초로 네트워크에 블록체인을 적용한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을 공개했습니다. 특히, 이번에 선보인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은 KT의 5대 플랫폼과 유무선 네트워크 적용이 가능하여, 국가 전체에서 블록체인 인프라와 플랫폼으로도 활용될 수 있다고 하는데요. 오늘은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이 바꿔놓을 대한민국의 미래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KT 네트워크 블록체인

 

"K씨는 메일확인을 위해 포털 사이트에 접속합니다. 블록체인 기반 인터넷 기술로 해킹과 개인정보 도용에 대한 걱정 없이 자동으로 로그인되는 메일을 통해, 구청으로부터 전송된 메일을 확인하는데요. 마침, 구청으로부터 전송된 쓰레기 수거일 날짜 선정과 관련한 블록체인 주민투표 메일이 와 있어 집에서 편안하게 투표에 참여할 수 있었습니다.”


위의 예시는 KT가 세계최초로 상용망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한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의 접목으로 편리해진 미래 모습을 보여줍니다. 

기존에 사용되고 있는 퍼블릭 블록체인은 처리속도와 용량이 낮아 사업화에 부적합하였으며, 프라이빗 블록체인은 비공개 데이터 관리로 인해 투명성이 낮으며 소규모 구조로 인해 상대적으로 보안성이 낮은 한계가 있었는데요. 




이번에 공개된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의 경우, 이러한 기존의 한계점을 전국에 위치한 초고속 네트워크에 블록체인을 결합한 노드를 구축해 운영하는 방식으로 보완하여 성능과 신뢰라는 두 가지 장점을 동시에 지니게 되었습니다. 이로 인하여 예시에서 보여진 것처럼 IP를 네트워크 단에서부터 숨기는 것이 가능한 고유 ID기반의 네트워킹 기술이 적용되어 해킹과 개인정보 도용, DDos(분산서비스공격)와 같은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안전해질 수 있게 됩니다.




또한, 기존의 수직적 블록 검증 방식에서 벗어나 동시다발적으로 검증 가능한 병렬 방식을 사용하는 차별화된 알고리즘 결합이 되었는데요. 덕분에, 현재 KT 블록체인의 성능인 2,500TPS(Transactions Per Second, 초당 거래량) 에서 올해 말까지 1만TPS, 2019년 말까지 최대 10만TPS의 성능을 구현이 가능해졌습니다. 



블록체인이 가져올 대한민국의 미래 모습

앞으로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은 현재 KT가 보유한 유무선 인프라, 5G 등의 차세대 네트워크와 KT의 5대 플랫폼 사업 영역(미디어, 에너지, 금융, 재난/안전/보안, 기업/공공)에 적용되며, 대한민국 삶을 변화시킬 예정인데요. 블록체인이 가져올 대한민국의 미래 모습에 대해 알아볼까요?


- 블록체인 스마트 에너지 사업 운영


현재 태양광 발전소의 전력거래는 한전의 월 1회 검침을 통해 발전사업주가 자신의 발전량에 대한 정보를 얻고 전력대금을 청구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는데요. 여기에는 정산의 신속성과 효율성이 떨어진다는 단점이 존재했죠. 


하지만, 내년 초부터는 블록체인 기술이 적용된 '소규모 전력중개사업’으로 스마트 에너지 사업을 보다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게 됩니다. KT의 IoT 기술이 실시간으로 발전량을 수집하고, 전력대금 청구에 필요한 발전량, 발전시간 등의 정보들이 블록체인 시스템에 저장되며, 스마트 컨트랙트로 신속 정확한 정산이 가능해지기 때문입니다.


또한, KT는 올 하반기 에너지 수요관리(DR)의 새로운 사업으로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다양한 형태의 계약을 체결하고 이행하는 '블록체인 스마트 컨트랙트’를 활용한 서비스인 '감축용량 거래 시스템’ 개발을 준비하고 있는데요. 


예를 들어, 사전에 감축 용량 초과/미달 시 매도/매입하는 조건을 설정해 놓으면, 스마트 컨트랙트가 자동으로 매칭하고 거래를 성사시켜 주는 편리한 시스템입니다. 


이는 계약 용량 초과 및 미달성 참여기업 모두의 수익성을 향상시키기 때문에 수요관리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으며, 수요관리 자원의 신뢰성 제고와 수요관리사업 활성화에 기여할 전망입니다.  


아울러 KT는 'EV 충전’ 등 다양한 스마트 에너지 상용 서비스에도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로 새로운 사업가치 창출의 가능성을 보여주기까지 했는데요. KT의 스마트 에너지 사업이 블록체인 기술과 만나 혁신이 되었습니다. 



- 블록체인 지역화폐 서비스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중요한 요소 지역화폐. 하지만, 현재 상용되고 있는 지역화폐의 경우, 사용, 환전, 지급의 불편함, 현금화를 통한 음성 유통, 제작을 위한 비용 투입 등의 단점으로 인해 소비자들의 외면을 받고 있는데요. 


미래에는 KT의 블록체인 지역화폐 서비스로 보다 활발한 지역화폐 유통이 이루어질 수 있게 되었습니다. 바로 온라인을 통한 화폐지급으로 사용, 환전, 지급의 편리함과 해킹 및 위/변조가 불가능한 블록체인 기반 본인인증 기술의 적용으로 음성 유통 방지 등 기존 지역화폐 사용에 따른 불편함을 KT의 블록체인 지역화폐 서비스가 해소해줬기 때문인데요. 이를 통해 지역소비를 살려 골목상권을 활성화하고 음성적 유통 등을 근절해 자원의 선순환 촉진이 가능해졌습니다. 


이미 김포시는 KT엠하우스와 블록체인 기반 지역화폐 발행 방안을 논의하고 있으며, 다른 지자체들 또한 도입을 검토하고 있는데요. 벌써부터 블록체인 지역화폐 서비스를 이용하는 날이 기대됩니다!



- 블록체인 로밍 기술

KT는 블록체인 기술을 차세대 기술인 빅데이터, 로밍, AI 등에도 접목하여, 국내를 넘어 글로벌 사업으로까지 확장할 준비를 마쳤습니다. 실제로, 블록체인 기술이 로밍에 적용되는 기술이 완성됨으로써, 한 달씩 걸리던 통신사 간 로밍 정산을 발생 건 별로 실시간 정산 처리가 가능해졌다는 편리함에서 많은 이들의 이목을 끌은 바 있죠!


이는 통신사간 로밍 서비스를 이용자에게 제공하는 과정에서 '블록체인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이 도입된 서비스로, 교환하는 사용내역 데이터를 자동으로 검증 • 확인하고, 그 과정에서 오류가 없다면 실시간 정산까지 진행할 수 있게 해주기 때문인데요. 




앞으로 KT는 SCFA(Strategic Cooperation Framework Agreement) 라는 아시아 최대 통신사업자 협의체를 통해, 일본 NTT Docomo와 중국의 China Mobile과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며, 연내에 블록체인 로밍을 상호 검증한 후 적용할 예정입니다. 또한, 이러한 블록체인 로밍 기술에 대한 국제 표준화를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GSMA)를 통해 추진함으로써 전 세계적으로 확산시킬 계획인데요. 머지않은 미래에 전 세계인이 KT의 블록체인이 접목된 로밍 서비스를 사용하는 날이 찾아올 것 같습니다!




이 밖에도 KT는 블록체인 기반 개인정보 보호 기술을 글로벌 감염병 확산방지 플랫폼에 적용해 보안성에 대한 국제사회의 신뢰를 확보하는데 기여하고, 헬스기록 관리에도 블록체인을 적용해 개인 의료기록 보관 및 전송 문제를 해결해 원격의료 사업을 활성화할 예정인데요. 




이렇게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으로 산업 전 영역의 발전을 촉진함으로써, 2022년까지 국내 블록체인 시장 규모를 과기부의 예측 규모인 1조원까지 성장할 계획입니다. 무엇보다 KT는 이러한 목표를 실현하기 위해 서울 우면동 연구개발센터에 블록체인의 기반이 되는 P2P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시험할 수 있는 '블록체인 실증센터’를 구축했는데요. 이로써 KT는 블록체인 기반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며 국가 산업발전과 국민 생활에 기여할 예정입니다! 


오늘은 KT 네트워크 블록체인으로 변화하는 대한민국의 미래 모습에 대해 살펴보았는데요. 기술로 국민의 삶이 발전하는 미래, KT가 함께 만듭니다.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 149